한국과학창의재단

한국과학창의재단

통합검색

현장의 소리

ONSITE INSIGHT 과학 학습 격차 완화를 위한 현장의 눈, 모두가 과학자일 필요는 없지만 과학에 진심일 수 있도록
발행호51호 발행일2022-09-20
저자이성희 SNS-View 편집위원(서울계남초등학교 교사)
등록일2022-09-20 작성자이어진
조회214 추천1 추천하기
요약문


과학 학습 격차 완화를 위한 현장의 눈 

'모두가 과학자일 필요는 없지만 과학에 진심일 수 있도록'


우리가 모두 과학자일 필요는 없다. 따라서 모든 학생이 과학자를 꿈꿀 필요도 없다. 어떤 학생은 글을 잘 써서 안데르센 상을 수상하는 동화작가가 되고, 어떤 학생은 춤을 잘 춰서 세계 최고의 안무가가 될 수도 있다. 그러나 교사들은 ‘학생’인 그들을 만나기 때문에 각자의 잠재력이나 가능성을 모두 아는 데 한계가 있다. 그러므로 우리는 다양한 정보와 흥밋거리를 주면서 그들이 가진 씨앗을 성장시킬 양분을 제공한다. 교사가 제공하는 다양한 양분들로 학생들이 꿈의 씨앗을 잘 키워서 그들이 잘 하는 것, 하고 싶은 것에 다가가기를 희망한다.

사실, 과학은 우리가 하고자 하는 많은 일과 직업에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다. 투포환 선수가 되어 공을 멀리 보내려고 할 때도 장대 높이 선수가 되어 높이 뛰려 할 때도 우리는 과학의 도움을 받는다. 스포츠뿐만 아니라 요리할 때도 영화를 찍을 때도 범인을 잡을 때도 그렇다. 그래서 적어도 학생들은 과학에 ‘진심’이면 좋겠다.




정책지원 간행물 <SNS-View> 의 무단 전재를 금하며 가공 · 인용할 때는 반드시 출처를 표시해주시기 바랍니다. 

발행된 내용은 한국과학창의재단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.